본문 바로가기

살아가는 이야기

지금 이 순간을 바라본다는 것

달력을 보니 어느새 도쿄에 온지도 2달이 다 되어갑니다. 오늘도 하루를 별 특별한 일 없이 보냈네요. 그냥 아침에 느지막히 일어나서 밥통에 남아있는 밥을 퍼먹고, 일본어 학교에 가서 수업 듣고, 집에 와서 맥주 먹고 또 뻗어가지고 -_- 낮잠을 3시간 정도 자고 (제 자신에게 금주령을 내렸는데 영 효과가 하나도 없네요 ㅠㅠ), 일어나서 야밤에 동네 공원을 뛰면서 땀도 좀 흘리고, 집에 와서 또 밥돌이처럼 밥 먹고, 일본어 공부 좀 하다보니 벌써 새벽입니다. 어느새 제 일상이 되어버린... 겉으로 보기엔 그저 그런 하루였네요. 

하지만... 행복했습니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아까 일본어 수업을 듣고 있다가... 문득 저도 모르게 그 순간을 바라보게 되었습니다. "순간을 바라본다"는 것 -- 조금 이상한 표현이기는 한데, 어떤 느낌이었냐면은... 무슨 영화처럼 천장에 달린 카메라를 통해서 제가 수업을 듣고 있는 모습을 화면으로 보는것같다는 착각이 드는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그렇게 물끄러미 바라보았더니... 제 모습이 행복해보이더라구요. 그 시간이 끝나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까지... 했습니다.

집에 올때도 그랬습니다. 지하철 타고 오는 길에 문득 맥주가 너무나 땡기는 것이었습니다. (맨날 너무나 땡기는게 좀 문제이긴 한데 -_-) 그래서 동네 슈퍼에서 안주를 사가지고 집에 룰루랄라 오는 길에,  그렇게 카메라를 통해서 제 모습을 보게 되더이다. 이런 현상이 일어나는것이 제가 생각해도... 다른 사람에게는 좀 또라이처럼 이상해보일 수 있다는걸 알고 있지만, 정말 그 순간을 제3자의 입장에서 물끄러미 바라보는 그런 느낌이었어요. 그리고 아까 수업시간에 그랬던것처럼... 제가 좋아보이더라구요. 집에 가서 술을 마실 생각에 그랬던건지, 5시도 되기전에 퇴근(?)해서 집으로 향하는 발걸음이 가벼워서 그랬던건지는 모르지만, 순간... 행복했습니다. 

やれやれ。이제 술을 집에서 좀 담궈보려구요 -_-


그러면서 행복은... 지금을 조금 떨어져서, 천천히 바라보는데에서 시작되는게 아닐까하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렇게 제가 살아가는 순간순간을 음미하고, 그러면서 저도 모르게... 제가 지금 누리는 것들을 소중하게 여기게 되면서 행복해지는걸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좋아하는 공부를 할 수 있는 시간이나 한잔의 맥주처럼... 제가 가진 것들이 설사 전혀 대단한게 아니더라도 말이죠.



'살아가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것 저것  (10) 2010.03.23
지금 이 순간을 바라본다는 것  (10) 2010.03.02
너는 커서 뭐가 될래  (12) 2010.02.17
새해에는 좀 더 내 마음대로  (8) 2010.01.09
내 일상의 행복한 순간들  (12) 2009.11.04
그림 하나  (14) 2009.09.16
  • Favicon of http://wrinkle6.egloos.com/ BlogIcon Mrs.Darcy 2010.03.02 19:00

    ㅎ 저도 그런 경험해본적 있어요 ㅎ 그치만 전 다른 사람을 보는 것 같아서 기분이 굉장히 묘하더라구요 =_=

    그나저나, 순간을 본다는 것 ㅎ 좋은 표현이네요 ㅎ
    그리고 즐겁게 지내고 계신 것 같네요 ㅎ

    전 지금 DC에 있는데 (정확힌 펜타곤시티) 생각보다 날씨가 추워요. 2월까진 추워도 3월이 되면 날씨가 꽤 풀렸던 걸로 기억하는데 ㅠ

    • Favicon of https://seoulchris.com BlogIcon 사용자 seoulchris 2010.03.05 22:59 신고

      금년의 디씨 날씨가 이상하다는 얘기는 정말 많이 들었어요. 눈도 엄청 왔다고 하고, 뭐 눈때문에 도시 전체가 며칠 마비되었다는 얘기도 들었어요. 금년만 이상한건지 아니면 이제 진짜 지구전체의 날씨가 조금씩 바뀌어가는건지. ㅠㅠ

      여행을 길게 다니시니 안 피곤하세요? 저도 옛날에 여행을 길게 한적이 몇번 있었는데 한달쯤 넘어가니 좀... 피곤하더라구요. 옷을 옷장이 아닌 가방속에서 꺼내는게 특히 지겹더라구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wrinkle6.egloos.com/ BlogIcon Mrs.Darcy 2010.03.07 18:43

      아직까진 그닥 피곤한거 잘 모르겠어요. ㅎ 제 공간이 없으니까 좀 불편한 것도 있지만 그럴 땐 책도 좀 보고 블로그도 좀 하고 ㅎ 이제부턴 독어공부도 좀 해야할텐데 매일 놀러만 다녀서 -ㅇ-

      디씨에 내린 눈 이야긴 저도 들었는데, 아직까지도 눈이 여기저기 남아있더라구요. 어떤 아저씨말로는 자기 가슴 높이까지 쌓였었다던데 ㅎ

      날씨는 이제 좀 풀리는 것 같은데.. 이렇게 이상기후현상을 보면, 전 가끔 인간을 먼저 생각해야하는지 아님 생태계를 먼저 생각해야하는지 고민이 살짝 쫌 많이 된답니다 -ㅇ- ㅋ

  • 2010.03.08 19:28

    비밀댓글입니다

  • 2010.03.15 03:33

    비밀댓글입니다

  • 레이니 2010.03.15 10:54

    저 맥주를 빨리 마셔보고 싶은데.... ㅎㅎ
    버지니아에 사실때 저거 어디서 주로 사셨어요? ^^;

    • Favicon of https://seoulchris.com BlogIcon 사용자 seoulchris 2010.03.15 18:54 신고

      아, 네. 저는 주로 Total Wine에서 샀는데, 아주 간혹가다가 대형마트에 있는 경우도 있더라구요.

      그런데 너무 기대는 하지 않으시는것이... 좋을듯합니다. ㅎㅎㅎ